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조회 수 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시비 끝에 싸움을 벌인 남성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며 누명을 씌운 여성이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12일 부산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A(45·여)씨는 지난해 10월 14일 오전 2시 50분께 부산 북구의 한 길거리에서 귀가하려고 택시를 잡던 중 행인 B(35)씨와 시비를 벌였다 

 



A씨가 잡은 택시 앞좌석에 B씨가 불쑥 타버린 것이 시비의 발단이 됐다.

 

B씨는 당시 술에 취한 상태였다.

A씨는 조금 전까지 같이 있었던 남자친구 C씨를 전화로 불렀다. 곧 도착한 C씨는 B 씨와 언쟁을 벌였고, 급기야는 주먹이 오가는 싸움으로 번졌다. 싸움에는 A씨도 가담했다.

 

소란이 일며 경찰이 출동하자 A씨는 태도를 돌변했다.

사건의 발단을 제대로 설명하지 않은 채 B씨가 "가슴을 만지며 성추행했다"고 경찰에 호소했다.

경찰은 이 때문에 B씨를 긴급체포했다.

하지만 조사가 진행되면서 A씨의 거짓말은 탄로 났다.

경찰이 폭행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와 택시 블랙박스 영상을 확인했지만, 어디에도 B씨가 성추행 하는 장면은 없었다.

경찰은 A씨가 거짓말로 수사를 방해했다며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죄와 폭행죄를 적용해 A씨를 입건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폭행 사건에서 유리한 위치를 차지하려고 나도 모르게 거짓말을 했다"며 범행을 시인했다.

경찰은 또 A씨의 남자친구 C씨도 폭행죄로 불구속 입건했다

 

 

진짜 답없는 년일세...........만약에 cctv 없어다면?   한사람인생 완전망칠뻔했구만

아님말구식의 이런 성추행사건은 무조건 구속시켜서 형을 살려야 없어지지

진짜 재수없다 이런것들......... 


자유갤러리 게시판

용량이 큰 이미지는 섬네일이 안보일 수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690 일본 메모지 라바돈 2018.01.13 18
13689 100만원 이하로 갈수있는 해외여행 블랙스쿼드 2018.01.13 21
13688 카지노는 이길수있는 게임이 아닙니다 사고쳣다 2018.01.12 16
13687 평창이 망할 수 밖에 없는 이유 추가.jpg 루팡 2018.01.12 24
13686 김국진의 어마무시한 도끼실력.jpg 닝겐 2018.01.12 16
13685 케이블 레전드 떡치기 방송 나는너야 2018.01.12 25
13684 컬러로 보는 2차대전 나는너야 2018.01.12 14
13683 지옥철 혼잡도 순위 형_광팬 2018.01.12 10
13682 이수영 창법의 비결? 친구팔구 2018.01.12 9
13681 육아 꿀팁 그립다 2018.01.12 10
13680 유럽여행이 행복했던 이유 라바돈 2018.01.12 12
13679 올림픽의 어두운 이면 눈팅ㅋ 2018.01.12 8
13678 여행 후 어려진 김용만 블랙웁스 2018.01.12 11
13677 서장훈도 놀란 수홍어머니의 주량 치즈케이크 2018.01.12 10
13676 백종원의 헬스키친 순한맛 집적대지마 2018.01.12 10
13675 미국이 가장 경계하는 경제공동체 와플 2018.01.12 9
13674 메이크업 마술사 한국인 2018.01.12 6
13673 낚시매니아 이태곤이 도시어부 못나오는 이유 치즈케이크 2018.01.12 13
13672 국방부 8행시 장원급제 페닉 2018.01.12 10
13671 1987의 실제 영웅들 형_광팬 2018.01.12 8
13670 올림픽 금메달 역사상 최고의 임팩트.jpg 페닉 2018.01.12 9
13669 딸을 잃은 어느 아버지의 호소문 닝겐 2018.01.12 5
13668 독서를 위해 책을 산 야갤러...JPG 퍼그 2018.01.12 12
13667 [과학] 화성 물 발견 .NEWS 형_광팬 2018.01.12 9
13666 성폭력 무고죄에 대해 열받은 청년의 일침.jpg 블랙스쿼드 2018.01.12 9
13665 까칠남녀, 이래서 여자의 적은 여자라 하나 봄 나는너야 2018.01.12 9
» 쌍방폭행 후 성추행 누명 씌운 여성, 결국 덜미 치즈케이크 2018.01.12 9
13663 “미안하다” 치매 증상 보이자 스스로 세상 떠난 70대 치즈케이크 2018.01.12 6
13662 제주도 근황 치즈케이크 2018.01.12 10
13661 간호사 로봇 루팡 2018.01.12 11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7 8 9 10 ... 461 Next
/ 461